‘삼시세끼’ 밍키 ‘폭풍성장’, 옥택연 깜짝 놀라

via tvN '삼시세끼 정선편 시즌2'


'삼시세끼' 밍키의 부쩍 자란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꽃보다 할배 in 그리스' 방송 말미에 나온 '삼시세끼 정선편 시즌2' 예고편에 '폭풍 성장'한 밍키의 모습이 담겨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예고편에서 그룹 2PM 멤버 옥택연은 오랜만에 찾은 정선 집에서 몰라보게 큰 밍키의 모습에 크게 놀란 반응을 보였다. 

 

앞서 지난 '삼시세끼' 시즌에 아기 강아지였던 밍키가 인형을 방불케 하는 귀여움을 뽐냈던 것과는 사뭇 다르게 한층 늠름해진 것이다. 

 

이에 옥택연은 밍키를 가만히 지켜보다가 "계속 보니 귀엽다. 산체와는 또다른 귀여움이 있네"라며 밍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밍키와 옥택연, 배우 이서진과 김광규가 출연하는 tvN '삼시세끼 정선 편 시즌2'는 오는 15일 오후 9시 45분에 첫 방송된다. 

 

김예지 기자 yej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