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삼둥이 대한이, 오름길 등정에 성공

via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 출연하는 배우 송일국의 아들 삼둥이 중 장남 송대한 군이 세찬 바람 속에도 씩씩하게 용눈이 오름길 정상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오는 10일 방송될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77회 '한 지붕 네 가족'편에선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네 가족이 2박3일 제주도를 여행하는 세 번째 이야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이 중 대한이는 제주도의 용눈이 오름길을 혼자 꿋꿋이 걷는 모습이 포착돼 감탄을 자아냈다.

 

처음엔 송일국 삼둥이 부자와 엄태웅 지온 부녀가 함께 올랐으나 바람이 거세져 하나 둘씩 처지며 모두들 정상에 오를 수 있을지 걱정스러워했다. 

 

이때 대한이는 "대한이 멀리 가고 싶어"라고 말하며 홀로 정상을 향해 한 걸음씩 내딛기 시작했다. 힘든 내색 없이 씩식하게 걷는 대한이를 보며 송일국은 "대한이가 다 큰 것 같아요"라며 감동했다. 

 

이후 대한이는 오름 정상에 도착해 가장 먼저 카메라를 꺼내 인증샷을 남겨 다시금 놀라움을 줬다. 또한 뒤늦게 도착한 아빠 송일국의 인증샷까지 챙기는 귀여운 모습을 보이며 엄마 미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 장면들은 10일 4시 50분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예지 기자 yej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