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이 선물한 카네이션 달고 다니는 엄마 고소영

via kosoyoung_official /Instagram

고소영이 어버이날 아들에게 받은 카네이션을 공개했다.

 

8일 고소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준. 어버이날. 우리 아들 최고"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소영은 선글라스를 쓴 채 가슴에는 아들이 선물한 카네이션 한 송이를 달고 있다.

 

아들을 향한 고마움을 표하는 엄마 고소영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했다.

 

고소영은 지난 2010년 장동건과 결혼해 그 해 10월 아들 준혁을 얻었으며 2014년에는 딸을 얻었다. 

 
최희나 기자 heena@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