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라, 전지현과 함께 활동할 브랜드 모델 '제니' 신규 발탁

인사이트사진 제공 = 헤라


[인사이트] 김민주 기자 = 헤라가 전지현과 함께 브랜드 홍보 활동에 앞장설 듀얼 모델을 선보인다.


15일 헤라는 모델 전지현에 이어 블랙핑크의 멤버 제니를 신규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모델 전지현은 2015년부터 헤라 브랜드 뮤즈로 선정돼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에서까지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브랜드 영상, 이미지, 화보 등을 통해 도시적이면서 세련된 아름다움을 보여주며 헤라의 브랜드 이미지 정립에 기여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헤라


헤라는 최근 전지현과 재계약한데 이어 제니를 새로운 브랜드 모델로 내세우며 아시아를 넘어 세계 속에 내면의 아름다움까지 갖춘 서울리스타의 다채로운 매력을 전파하며 글로벌 뷰티 트렌드를 이끌어 갈 예정이다.


헤라 디비전의 이지연 상무는 "우아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와 자신감 넘치는 열정이 돋보이는 블랙핑크 제니는 헤라 브랜드와 서울리스타 이미지에 잘 부합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헤라는 서울리스타의 당당한 자신감과 아름다움을 발신해온 브랜드로서 앞으로 전지현과 제니는 한국 여성의 근원적인 가치와 아름다움을 새로운 모습과 도전으로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헤라의 신규 모델인 제니는 2월부터 헤라 모델로 공식적인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