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하는 주인 뒤따라 몰래 '지하철' 탔다가 길 잃어 멘붕 빠진 댕댕이

인사이트Weibo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열린 현관문 틈 사이로 집을 탈출한 사모예드가 발걸음을 향한 곳은 지하철이었다.


최근 온라인 미디어 나우루커는 중국 랴오닝성 다롄시의 출근길 지하철 안에서 발견된 사모예드의 사연을 전했다.


사연에 따르면 사모예드는 오전 6시 47분쯤 지하철에 탑승했다.


출근길 북적이는 사람들 틈을 파고들어 주변을 살피던 사모예드는 누군가를 애타게 찾는 듯한 모습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Weibo


잘 관리된 복슬복슬한 털과 사람을 좋아하는 친근한 성격에 승객들은 녀석에게 주인이 있다는 것을 쉽게 확인할 수 있었다.


한 승객이 역무원을 호출해 집을 잃은 강아지가 지하철에 탑승해 있다며 도움을 청했다.


현장에 도착한 역무원은 황당한 표정을 지으며 사모예드를 데리고 휴게실로 향했다. 또 역무원은 현지 경찰의 도움을 받아 사모예드 주인과 연락이 닿았다.


회사에 출근해 근무 중이었던 주인은 사모예드가 지하철에서 발견됐다는 소식에 깜짝 놀라며 황급히 녀석이 있는 곳을 찾았다.


인사이트사모예드 데리고 있었던 역무원 / Weibo


인사이트주인이랑 집으로 돌아가는 사모예드 / Weibo


인근 CCTV를 확인해 본 결과, 사모예드는 출근하는 주인의 뒤를 몰래 따라오다 길을 잃어 홀로 지하철에 탑승했다.


다행히 역무원과 승객들의 도움으로 사모예드를 찾게 된 주인은 안도의 숨을 내쉬며 녀석을 품에 꼭 안았다.


그는 "앞으로는 문을 똑바로 잘 닫았는지 잘 확인해야겠다"며 더욱 주의하겠다는 말과 함께 사람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