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상식에서 자신들 광고 나오자 '식겁'하는 방탄소년단 반응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방탄소년단이 시상식 도중 자신들 CF 영상이 나오자 보인 현실 반응이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5일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는 제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가 개최돼 방탄소년단, 워너원, 블랙핑크 등 인기 아이돌이 총출동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중간광고가 송출돼 시청자 뿐만 아니라 현장에 있던 가수와 관객도 함께 CF 영상을 시청할 수 있었다.


광고가 송출되며 모두가 방심하고 있던 순간, 최근 방탄소년단이 찍은 현대자동차 CF 영상이 스크린에 등장했다.


인사이트YouTube 'Hyundai.Lifestyle'


해당 광고에는 현대차에서 내려 레드 카펫을 밟는 '월드스타' 방탄소년단의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스크린을 본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몸서리를 치며 부끄러워해 팬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RM은 손을 올려 얼굴을 가렸고 슈가, 지민, 정국은 광고를 애써 무시하며 먼 산을 응시했다.


Twitter 'betmyheart_v ‏'


진과 제이홉 역시 끝까지 보지 못하고 영상을 외면했다.


이런 와중에 뷔는 눈을 질끈 감고 자신이 들고 있던 봉으로 'X'를 표시해 남다른 귀여움을 과시했다.


옆집 오빠 같은 친근함이 절로 느껴지는 방탄소년단 영상을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RM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지민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진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왼쪽부터 정국, 슈가, 제이홉 / 온라인 커뮤니티


YouTube 'TheGsd'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