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깨너머로 대본 훔쳐보는 지민에게 차은우가 보인 '쏘스윗' 행동

인사이트MBC '2018 MBC 가요대제전' 


인사이트] 황비 기자 = 아스트로 차은우와 방탄소년단 지민이 훈훈한 투샷을 연출했다.


지난달 31일 경기도 고양시 MBC 드림센터에서는 '2018 MBC 가요대제전'이 진행됐다.


이날 '가요대제전'의 MC는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출연에는 방탄소년단, 엑소, 트와이스 등 굵직한 아티스트들이 모여 자리를 빛냈다.


2019년 새해 카운트를 앞두고 출연진들은 한자리에 모여 시청자와 간략히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인사이트MBC '2018 MBC 가요대제전' 


돼지띠인 방탄소년단 뷔와 지민은 MC들 바로 뒤에 서서 '기해년' 맞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때 팬들의 눈을 사로잡은 장면이 있었다. 차은우 뒤에 서 있던 지민이 MC인 그의 대본을 슬쩍 바라본 것이다.


지민은 호기심을 참을 수 없다는 듯 차은우의 어깨너머 대본에 집중했고, 그런 지민을 알아챈 차은우는 슬쩍 웃으며 대본을 보여줬다.


인사이트MBC '2018 MBC 가요대제전' 


차은우의 배려에 지민은 만족스러운 웃음을 지으며 편하게 대본을 읽었다.


두 사람의 뜻밖의 투샷에 팬들은 "두 사람 다 너무 귀엽다"며 열광적인 반응을 보였다.


보는 사람을 절로 기분 좋게 만드는 차은우X지민의 투샷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