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다 일어나 화장기 하나 없이 '퉁퉁 부은' 모습도 너무 예쁜 제니

인사이트SBS '미추리 8-1000'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미추리 8-1000'에 출연 중인 블랙핑크 제니가 아침 일찍 퉁퉁 부은 얼굴을 하고도 사랑스러운 비주얼을 뽐냈다.


지난 6일 공개된 SBS '미추리 8-1000' 4회 선공개 영상에는 새벽부터 퀴즈를 맞히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잠에서 깨자마자 아침 밥상을 건 퀴즈를 맞히기 시작했다.


그중 제니는 화장기 하나 없는 민낯임에도 아름다운 꽃미모를 자랑하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미추리 8-1000'


부스스한 머리에 커다란 안경을 쓰고 자연스러운 기상 패션을 꾸민 제니.


방송 때문에 충분한 수면을 못 취했는지 퉁퉁 부어있는 모습이었지만 그의 꽃미모는 어디 가질 않았다.


뽀얀 피부는 메이크업 없이도 빛을 발했고 수수한 모습은 무대와는 또 다른 반전 매력을 가져다줬다.


막 자다 깬 모습에서도 러블리함을 뿜어내는 제니의 수수한 민낯 모습을 영상을 통해 만나보자.


YouTube '미추리 8-1000'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