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서 딱 4개 틀리고 서울대 간 '정해인 닮은' 아나운서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정해인을 닮은 외모로 유명한 김정현 아나운서가 수능 이야기로 자신의 지적인 매력을 맘껏 뽐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뛰어난 성적으로 서울대를 간 김정현 아나운서의 대학생활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MC 김구라는 함께 출연한 가수 장기하에게 "장기하 씨가 수능에서 4개 틀리고 서울대에 입학했다고 들었다"고 화두를 던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장기하는 "400점 만점에 388점을 받고 서울대 사회학과에 입학했다"며 "사회학자가 꿈이었는데 공부가 적성에 맞지 않았다"고 답했다.


이어 김구라는 동문 출신의 김정현에게도 같은 질문을 던졌다.


그러자 김정현은 "나도 장기하 씨와 비슷하게 수능에서 4문제를 틀렸던 것 같다"며 "서울대 독어독문학과 출신인데 첫 학기에 학사경고를 받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또한 그는 "그때 공부가 적성에 안 맞는걸 느꼈다"며 "철강회사에 다니다가 올해 5월에야 MBC에 입사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며 신입의 열정을 뽐낸 김정현 아나운서는 배우 정해인과 닮은 외모로 화제에 오른 바 있다.


그러면서도 김정현은 똑부러진 외모에 맞지 않는 이른바 '허당'끼 넘치는 모습을 보여줘 모든 출연자들을 폭소케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__________jayh'


인사이트좌측부터 김정현 아나운서, 배우 정해인 / (좌) 인사이트 / (우) JTBC '밥 잘사주는 예쁜 누나'


인사이트Instagram '__________jayh'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