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사랑해♥"…수능 보기 직전 엄마 껴안고 감사 인사 전하는 수험생 딸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결전의 날 아침이 밝았다. 1년 혹은 더 오랜 기간 수능만을 바라보며 열심히 달려온 이들.


수능 직전 떨리는 마음을 안고 시험장으로 향하는 수험생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긴장한 기색이 역력한 학생들이 있는가 하면 '고생 끝'이라는 생각에 발걸음이 가벼운 학생들도 있다.


이 중에서도 특히 어머니와 함께 수험장을 찾은 학생들의 모습이 잔잔한 감동을 안긴다.


인사이트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15일 오전 8시 현재 전국 1천 190여 개의 시험장에는 학생들의 입실 준비가 한창이다.


한 수험생은 시험장으로 향하며 어머니를 끌어안았다. 그동안 누구보다 자신을 열심히 응원해준 엄마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것이다.


또 다른 어머니는 마지막까지 딸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뺨을 어루만진다.


사진만 봐도 "우리 딸 수능 잘 봐! 화이팅!"이라는 엄마의 목소리가 들리는 듯하다.


인사이트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밝은 얼굴로 혹은 자식보다 더 긴장한 얼굴로 자식을 시험장에 들여보내는 어머니들의 뒷모습은 많은 생각에 잠기게 만든다.


어머니들 역시 거쳐왔던 과정이기에 얼마나 힘들지, 얼마나 고생했을지 만감이 교차할 터.


수능을 보는 학생 모두에게 좋은 소식이 들려오길 바란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