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요즘 '결혼' 생각 부쩍 많아졌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결혼하고 싶다는 속마음을 은근슬쩍 털어놓은 배우 유연석. 


그의 발언에 여심이 술렁였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인생술집'에는 이규형, 오만석, 김동완, 유연석이 출연했다.


최근 종영한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구동매' 역으로 여심을 사로잡은 유연석은 술기운에 연애 스타일과 결혼 의사 등에 대해 솔직히 털어놓았다.


유연석은 과거 여자친구에게 '수제 비누'를 직접 만들어서 선물했다는 달달한 이야기를 전하며, 결혼에 관심이 생겼다고 이야기를 꺼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쎄씨


그는 "친형이 결혼하게 됐다. 그래서 제가 이쪽 일을 하기 때문에 웨딩화보 관련 분야를 소개해주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유연석은 "그러다 보니 내가 결혼하는 게 아닌데 결혼에 대해 자꾸 생각하게 되더라"라며 "어머니도 언제 할 거냐고 하더라. 형이 갔으니 너도 해야 하지 않겠냐고 하셨다"고 달라진 생각을 전했다.


한편, 결혼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한 유연석의 이상형은 취미를 공유할 수 있는 여성이다.


해당 프로그램에서 유연석은 "손으로 직접 만드는 것을 좋아한다"며 화장품이나, 연, 맥주를 직접 만들기도 한다고 밝혔다.


또 그는 외모가 예쁜 여자 보다는 웃는 모습이 아름다운 여성을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연석은 과거 네이버V앱에서 "여성의 웃는 모습에 끌린다. 절세미녀라도 웃음이 없으면 안 끌릴 것 같다. 말도 안 되는 농담에도 웃어주는 여자가 좋다"고 고백한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인생술집'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