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항공기 24대 확보하고 신규 노선 개척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티웨이항공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올해 연말까지 신규 항공기를 추가 도입하고 새로운 노선을 개척하는 등 티웨이항공이 연말을 앞두고 내실을 다지고 있다.


​22일 티웨이항공은 지난 19일 21번째 항공기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신규 항공기는 현재 티웨이항공이 보유하고 있는 보잉 737-800과 동일한 기종으로 오는 25일부터 본격적으로 국내선에 투입돼 승객을 수송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티웨이항공


연말에 항공기 3대 추가 도입해 24대 보유 예정


또한 동일 기종으로 11월에 2대, 12월에 1대씩 앞으로 3대가 추가 도입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티웨이항공은 연말까지 총 24대의 항공기를 보유하게 된다.


특히 내년에는 보잉사의 차세대 주력 기종인 보잉 737 MAX 8을 포함해 총 30대까지 기단을 확대해 업계 내 경쟁력을 더욱 높일 전망이다.


티웨이항공은 오는 11월 2일부터 무안-기타큐슈, 11월 29일부터 대구-구마모토, 대구-하노이 노선 등 신규 취항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앞서 지난 4월 대구에서 출발하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노선을 시작으로 티웨이항공은 올해 총 6개의 신규 노선을 개척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우리나라 대표 저비용항공사로서 탄탄한 내실을 다지며 다가오는 동계 시즌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더 나은 서비스와 다양한 노선, 무엇보다 철저한 안전을 바탕으로 고객분들께 늘 보답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