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남자친구'서 '치명+도도'미 넘치는 재벌녀로 완벽 변신한 송혜교

인사이트tvN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하반기 최고 기대작 '남자친구'가 베일을 벗었다.


16일 방영을 앞둔 tvN 새 드라마 '남자친구' 측은 여주인공 차수현 역을 맡은 주연 배우 송혜교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호텔 대표인 차수현에 완벽 빙의해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송혜교의 모습이 담겼다.


짧은 단발머리에서도 빛나는 이목구비와 단정하면서도 우아한 자태가 눈길을 끈다.


인사이트tvN


제작진 측은 "송혜교는 첫 촬영부터 섬세한 연기로 압도적 분위기를 자아내 스태프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라며 극찬을 쏟아냈다.


송혜교만의 깊은 눈빛과 표정이 차수현이라는 캐릭터가 가진 복합적인 감정을 고스란히 살려냈다는 평이다.


'남자친구'는 한 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차수현(송혜교 분)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김진혁(박보검 분)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정치인의 딸이자 재벌가 며느리 출신 차수현이 평범한 일상을 행복하고 소중하게 살아가는 순수 청년 김진혁을 만난 뒤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송혜교의 새로운 변신이 담길 '남자친구'는 오는 11월 처음 전파를 탄다.


인사이트tv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