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는 너무 잘생겼어요" 박성광 기 살려주려 칭찬 퍼붓는 병아리 매니저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임송이 위축됐던 박성광을 위해 아낌없는 칭찬을 퍼부었다.


지난 13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절친이자 SK와이번스 소속 야구 선수 조동화의 은퇴식 사회를 맡게 된 개그맨 박성광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성광은 은퇴식 내내 밝은 모습으로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만들었고 조동화 선수의 어머니 영상을 보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행사가 끝난 뒤 은퇴식 내내 긴장상태였던 박성광을 위해 매니저 임송은 칭찬을 해 그를 기쁘게 만들었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임송은 박성광의 멋있는 모습을 남기기 위해 사진을 많이 찍었다고 자랑을 늘어놓았다.


이어서 그녀가 "오빠 전광판에 너무 잘생기게 나와요"라며 칭찬 3연타를 날리자 박성광은 흐뭇한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박성광을 향한 칭찬은 거기서 끝이 아니었다. 비주얼 칭찬에 이어 임송은 "(진행을) 진짜 너무 물 흐르듯이 잘하셨어요. 역시 오빠는 무대 체질이야"라며 그를 치켜세워줬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은퇴식 시작 전부터 걱정을 하던 박성광에게 임송은 칭찬으로 그의 자존감을 올려주는 진정한 매니저 다운 모습을 보였다.


스튜디오에서 해당 VCR을 보던 이영자는 평가받는 연예인에게 칭찬은 힘이 된다며 임송의 태도를 극찬했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말 진짜 예쁘게 하신다", "송이 매니저는 박성광 자존감 지킴이다", "두 사람 케미 너무 보기 좋아요" 등 뜨거운 호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 관련 영상은 1분 2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전지적 참견 시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