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김새 너무 똑닮아 '1인 2역'설 돌았다는 '미션' 속 배우 김병철·조우진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김병철이 동료 배우 조우진과의 닮은꼴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파국이다"라는 유행어를 남긴 배우 김병철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병철은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등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조우진과 닮았다는 말에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앞서 김병철과 조우진은 tvN 드라마 '도깨비'에 출연하며 닮은꼴로 화제를 모았다.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최근 종영한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도 두 사람은 함께 출연해 호흡을 맞췄다.


당시 드라마 애청자들은 김병철과 조우진의 똑닮은 외모를 보고 "1인 2역 아니냐"는 의구심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에 김병철은 "방송 보고 헷갈린다고 느끼신 분들이 많은 것 같다"라며 호탕하게 웃었다.


이지혜가 "조우진의 반응은 어떻냐"라고 질문하자 김병철은 "김병철, 조우진이라는 배우 그리고 드라마에 대해 한번 더 생각할 수 있는 계기인 것 같아 좋은 것 같다고 하더라"라고 답했다.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김병철은 "조우진의 결혼 소식으로 인해 포털사이트 연관검색어에 '김병철 결혼'도 등장한다"라는 얘기를 들었다며 또 다른 일화를 전했다.


이에 이지혜는 "합동결혼식 이냐"고 장난스럽게 말했고, 김병철은 "여자친구도 없다"며 미혼임을 밝혔다.


한편 김병철은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눈에 띄는 분장과 "파국이다"라는 유행어를 나으며 시청자들의 뇌리에 존재감을 깊숙이 박았다.


당시 해당 캐릭터가 화제가 되자 무수한 패러디가 등장하기도 했다. 그중 김병철은 박명수 씨가 한 패러디를 최고로 꼽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