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남자친구입니다" 이솜 짝사랑남에 '질투 폭발'해 자기소개한 서강준

인사이트JTBC '제3의 매력'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제가 영재 남자친구입니다"


서강준이 이솜을 좋아한다고 고백한 민우혁을 질투하며 자기소개를 시전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제3의 매력'에서는 최호철(민우혁 분)이 이영재(이솜 분)에게 고백하는 장면을 목격하고 분노한 온준영(서강준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온준영은 주차를 하느라 영재의 패션쇼 디렉팅을 놓쳤다.


인사이트JTBC '제3의 매력'


그 사이 영재는 톱스타 김소희(신도현 분)와 몸싸움을 하게 돼 발목 부상을 입고 말았다.


이때 호철이 나타나 영재를 부축했고, 한발 늦게 현장에 도착한 준영은 이 모습을 멀리서 바라봤다.


자리를 옮긴 후 호철은 준영에게 "저 영재씨 좋아해요"라고 돌직구 고백을 날렸다.


하지만 영재는 곧바로 "저 남자친구 있어요"라고 대답하며 그의 고백을 거절했다.


인사이트JTBC '제3의 매력'


그러자 호철은 "영재 씨처럼 매력 있는 여자에게 왜 남자친구가 없겠냐. 인간적으로 좋아한다"며 이솜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뒤에서 이를 지켜보고 있던 준영은 더이상 참을 수 없었는지 두 사람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반갑게 인사하는 영재와 달리 준영은 한껏 굳은 얼굴로 호철을 향해 당당히 "제가 영재 남자친구입니다"라고 말했다.


영준이 여자친구인 영재를 뺏기지 않기 위해 보인 귀여운 '질투심'은 시청자들의 심쿵을 유발했다.


인사이트JTBC '제3의 매력'


Naver TV JTBC '제3의 매력'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