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6일부터 서울 사는 댕댕이 '광견병' 예방접종 단돈 '5천원'에 할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서울에 살고 있는 '댕댕이'라면 광견병 예방주사를 저렴한 가격에 맞을 수 있다.


12일 서울시는 오는 16일부터 이달 30일까지 25개 모든 자치구에서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을 단돈 5천원에 실시한다고 밝혔다.


광견병 예방접종을 하고자 하는 반려동물 보호자는 해당 기간 동안 각 자치구 지정 동물병원을 방문하면 된다.


단 광견병 예방백신은 4만 마리 접종분이 공급되나 병원별 보유량이 다르므로 방문 전에 남은 수량을 확인하는 것이 좋겠다. 또한 조기에 소진될 수 있으니 유의 바란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예방접종이 가능한 지정 동물병원은 관할 자치구 홈페이지나 관련 부서 또는 120다산콜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광견병은 감염된 동물에게 사람이 물리거나 할퀸 상처를 통해 생기는 '인수공통전염병'의 일종이다.


치사율이 매우 높기 때문에 반려동물과 시민 안전을 위해 가정에서 기르는 3개월령 이상 된 강아지와 고양이들은 반드시 광견병 예방접종을 하게 되어 있다.


특히 최근에는 강아지 외에도 고양이, 소, 너구리 등에서 발병한 사례가 있는 만큼 매년 1회 보강 접종을 할 수 있도록 하자.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