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오는줄 알았어" 자신 애타게 기다린 남지현에 폭풍키스한 '낭군님' 도경수

인사이트tvN '백일의 낭군님'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백일의 낭군님' 도경수와 남지현이 첫 입맞춤을 나눠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백일의 낭군님'에서는 홍심(남지현)과 원득(도경수)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원득은 자신의 존재를 기억해내기 위해 구돌(김기두)과 함께 한양으로 떠났다.


인사이트

tvN '백일의 낭군님'


그곳에서 활에 맞았다가 겨우 살아난 무연(김재영)과 마주치게 된다.


두 사람 간 팽팽한 대결이 이어진 가운데 이제 막 기력을 회복한 무연이 졌고, 원득은 그에게 "내가 누구인가"라고 물어 긴장감을 형성했다.


다음 장면에서는 홍심이 한양으로 간 원득을 그리워하며 길목까지 나온 장면이 전해졌다.


인사이트tvN '백일의 낭군님'


이 모습을 지켜보던 원득이 다가오자, 홍심은 "안 오는 줄 알았어"라며 그가 돌아오지 않을까 걱정했던 마음을 고백했다.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에서 같은 마음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느낀 두 사람. 


마침내 홍심과 원득은 첫 키스를 하며 서로 좋아하는 감정이 생기기 시작했음을 확인했다.


원득이 기억을 되찾을 수 있을 것인지, 무연이 원득이에게 어떤 말을 했을지 궁금증이 모이는 상황이다.


한편 배우 남지현과 아이돌 출신 도경수의 비주얼 케미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N '백일의 낭군님'은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 안방극장을 찾는다.


Naver TV '백일의 낭군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