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시집가요"…5년 사귄 연인 조정석과 '결혼' 소식 직접 전한 예비신부 거미

인사이트JTBC '히든싱어5'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가수 거미가 연인 조정석과의 결혼을 직접 언급했다.


지난 7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5'에서는 '도플싱어 가요제' 2탄이 전파를 탔다.


이날 거미는 자신을 똑같이 따라하는 모창 능력자 이은아와 함께 무대에 올라 역대급 띵곡 '어른 아이'를 열창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파워풀한 가창력을 선보이며 무대를 마친 거미에게 MC 전현무는 "가을에 좋은 소식이 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JTBC '히든싱어5'


이에 거미는 "맞다"고 대답하며 쑥쓰러운 표정을 지었다.


그분(?)과의 결혼얘기라는 것을 예상한 관객들은 "축하합니다"라며 환호했고, 동료 가수들도 "축하해"라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갑작스러운 박수세례에 전현무는 "무슨 소식인 줄 알고 그러냐"고 말했고, 거미는 "그것도 축하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미소를 지었다. 


그러자 전현무는 "축하 받을 두 가지 소식 모두 전해달라"고 능청스럽게 질문했다.


인사이트JTBC '히든싱어5'


거미는 먼저 "첫 번째는 10월 6일부터 전국투어 콘서트를 시작한다. 연말까지 한다"고 답했다.


이에 굴하지 않고 전현무는 "그리구요?"라며 천역덕스럽게 질문했고, 결국 거미는 "시집을 갑니다"라고 부끄러워하는 모습으로 답해 박수를 받았다.


바다는 이를 듣고 "거미의 거미줄에 누가 걸리나 늘 궁금했다. 정말 아름다운 걸림이에요"라며 감탄했다.


한편 가수 거미와 배우 조정석은 5년 열애 끝에 올 가을 웨딩마치를 앞두고 있다.


Naver TV JTBC '히든싱어5'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