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단발머리'로 변신하고 조선에서 현대로 돌아온 김태리

인사이트Twitter 'mysweetpeartree'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김태리가 고전미를 벗고 시크한 도시여자로 돌아왔다.


7일 김태리는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티파니의 이벤트 행사 참석을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검은 티셔츠에 스키니진을 입은 김태리는 브라운 계열의 코트로 포인트를 줘 멋스러운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특히 단발머리로 변신한 김태리는 시크하면서도 도도한 매력을 뽐내 취재진들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mysweetpeartree'


앞서 최근 종영한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고애신 역으로 열연한 김태리는 줄곧 긴 머리를 고수하며 단아한 매력을 선보인 바 있다.


조선의 여인상을 벗어난 김태리는 세련된 도시여자의 향기를 풍겼다. 


짧은 헤어스타일링은 김태리의 미모를 한 층 더 돋보이게 했다. 단발머리는 김태리의 얼굴을 작아 보이는 게 하는 것은 물론 그의 이목구비를 더욱 뚜렷해 보이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mysweetpeartree'


뛰어난 외모뿐만 아니라 완벽한 비율까지 자랑한 김태리는 보는 이의 감탄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했다.


김태리의 모습을 본 누리꾼들은 "김태리 진짜 예쁘다. 넋 놓고 봤다", "가을 여신이 여기 있었네", "단발머리마저 잘 어울리다니 사기 캐릭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