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청춘의 강렬함 담은 두 번째 미니앨범 '#7' 발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레스트 네트워크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세븐어클락이 1년 7개월 만에 컴백했다.


지난 6일 1년 7개월간의 공백기를 깨고 5인조로 돌아온 그룹 세븐어클락(Seven O'clock)의 새 앨범 '#7'이 발매됐다.


'#7'은 큰 변화를 겪은 후 성장의 시간을 딛고 새로운 장을 열기 위하는 뜻에서 #(해시태그)와 세븐어클락을 상징하는 '7'을 붙여 만들었다.


총 5곡을 담은 이번 앨범에서는 청춘이라는 주제로 한 단계 도약한 세븐어클락의 음악적 성장을 담았다.


타이틀곡 'Nothing Better', 망설임 없이 질주하는 청춘의 열정과 도전을 가사에 담은 곡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레스트 네트워크


타이틀곡인 'Nothing Better'는 가장 치열한 청춘의 시기를 망설임 없이 질주하는 열정과 도전을 가사에 담은 곡이다.


강한 락 사운드와 브라스 리프가 조합된 팝 비트에 'Nothing Better'가 반복되는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다이내믹한 곡 전개, 보컬이 더해지며 경쾌함을 더했다.


'Nothing Better' 뮤직비디오의 본편은 추가 촬영을 통해 티저 영상에서 업그레이드된 영상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소속사 포레스트 네트워크 측은 "가요계에 1년 7개월 만의 컴백을 알리는 세븐어클락의 재도약을 위해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제작에 신중을 더 기했다"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세븐어클락은 오는 8일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