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의 콜라보 제안 무시하며 표정으로 욕하는(?) 블랙핑크

인사이트YouTube 'Netflix Korea'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빅뱅 승리가 소속사 후배 블랙핑크에 굴욕을 당했다.


지난 6일 넷플릭스 공식 채널에 공개된 'YG전자: 인간승리극장' 특집 기획에는 YG엔터테인먼트를 누비며 고군분투하는 승리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승리는 최근 가장 '핫'한 그룹 블랙핑크에 새로운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를 제안했다.


그는 구내식당에서 블랙핑크를 대접(?)하며 "사인도 한 백 장 정도만 하고 가"라는 말로 설득을 시도했다.


인사이트YouTube 'Netflix Korea'


하지만 블랙핑크의 반응은 냉랭했다. 맏언니 지수는 시종일관 무표정을 유지하며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았다.


로제는 "(양현석) 회장님한테 한번 물어봐야지 알 수 있을 것 같다"라며 거절을 우회적으로 표현했다.


후배들의 미적지근한 반응에 발끈 한 승리는 "너네 지금 좀 떴다고 오빠한테 그러는 거야?"라며 억지 미소를 지었다.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지수는 "요즘 좀 유독 불편하게 하시는 것 같다"라며 못마땅한 마음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YouTube 'Netflix Korea'


리얼 시트콤 'YG 전자'는 승리가 하루아침에 기피 일 순위 부서인 'YG 전략자료본부'로 좌천되며 겪는 이야기를 다룬다.


승리와 YG엔터테인먼트에서 한솥밥을 먹고 있는 방송인 유병재·가수 이재진·배우 손세빈 등이 함께 출연하며, 방송은 오직 넷플릭스에서만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YouTube 'Netflix Korea'


YouTube 'Netflix 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