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서 꼬마팬에게 깜찍 윙크 날리며 광대 폭발한 '아기 바보' 손흥민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손흥민이 여심을 넘어 동심까지 저격(?)했다.


지난 3일(현지 시간) 손흥민이 속한 토트넘 홋스퍼는 FC 바르셀로나와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2차전을 치렀다.


비록 이날 경기는 바르셀로나의 4-2 완승이었지만, 관중의 눈길을 끈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해당 경기에서 손흥민은 왼쪽 측면 공격수로 나섰다. 1-3으로 지고 있던 후반 21분, 손흥민은 에리크 라멜라의 만회골을 어시스트하며 이번 시즌 첫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물론 시즌 첫 도움 기록이 이날 손흥민의 활약(?) 전부는 아니었다. 바로 플레이어 에스코트에게 깜짝 윙크를 선보이며 팬서비스를 선물한 것. 


플레이어 에스코트는 경기 시작 전 선수들과 함께 손을 잡고 그라운드에 입장하는 어린이를 뜻한다. 평화와 페어플레이 등을 이유로 시행되고 있는 제도다.


경기 직전, 긴장되는 분위기 속에서도 자신을 바라보는 꼬마 팬에게 싱긋 미소지으며 다정다감한 면모를 뽐낸 손흥민은 주위의 훈훈한 반응을 이끌어냈다.


해당 장면이 담긴 사진을 접한 국내 축구 팬들 또한 "이러시면 곤란하다. 내 호흡이 곤란하다"며 폭발적인 호응을 보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