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국서 '레전드 미스코리아' 위엄 뽐낸 오늘자 이하늬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이하늬가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해 '미스코리아 진'의 미모가 무엇인지 관객에게 보여줬다.


4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는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BIFF)의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


이날 이하늬는 어깨가 시원하게 파인 검은색 튜브톱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아찔한 드레스와 그의 볼륨감 넘치는 몸매는 매우 잘 어울렸다.


인사이트뉴스1


동그란 눈, 오뚝한 코, 앵두 같은 입술 등 완벽한 이목구비를 가진 이하늬는 어느 각도로 봐도 아름다웠다.


이하늬가 연신 화사하게 웃는 덕에 남성 팬들을 '심쿵'할 수밖에 없었다.


결국 비현실적인 그녀의 미모에 몇몇 관객은 입을 벌리고 넋(?)을 놓기도 했다.


그냥 서 있기만 우월감이 느껴지는 이하늬. 그의 고혹적이고 섹시한 드레스 자태를 함께 감상해보자.


인사이트뉴스1


한편, 오늘(4일) 개막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3일까지 영화의 전당,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센텀시티, 메가박스 해운대(장산) 등 부산 일대에서 진행된다.


개막작은 이나영 주연의 '뷰티풀 데이즈'이며, 영화제 기간 동안 총 79개국, 323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