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좋아하던 곰탕 사 왔어"···故김주혁 생일 맞아 산소 찾아간 절친 한정수

인사이트Instagram 'hanjungsoo'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배우 한정수가 고 김주혁의 생일을 맞아 산소에 찾아가 슬픔을 자아낸다.


3일 한정수는 자신의 SNS에 김주혁의 산소에 찾아간 사진 여러 장을 게시했다.


그는 사진과 함께 "오늘 주혁이 생일, 야 이놈아 너 좋아하던 하동관 곰탕 사 왔다 실컷 먹어라. 담배도 실컷 피고"라는 글귀를 남겼다.


이어 "생각보다 꿋꿋하게 잘 있네. 대견하네"라며 김주혁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았다.


인사이트Instagram 'hanjungsoo'


김주혁과 절친한 친구 사이로 알려져 있는 그는 김주혁의 생일을 잊지 않고 산소를 방문한 것으로 보인다.


그가 촬영한 사진 속 김주혁의 산소 옆에 놓인 환한 빛의 꽃과 곰탕이 서글프다.


지난해 10월 30일 김주혁은 갑작스러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향년 45세의 젊은 나이에 생을 떠난 김주혁을 수많은 연예계 동료와 지인, 팬들이 애도한 바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1박 2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