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형 김민석과 '멜로망스-입맞춤' 함께 부르며 가창력 뽐낸 '연플리' 김우석

인사이트YouTube 'MeloRomance'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각각 가수와 연기자로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훈훈 형제 '멜로망스' 김민석과 '연플리' 김우석.


두 사람이 함께 듀엣곡을 부른 영상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지난해 9월 김민석과 김우석 형제는 서울예술대학교 축제에서 함께 무대를 가졌다.


이날 두 형제는 멜로망스 노래 '입맞춤'을 선곡했다.


시작은 김우석이었다. 훈훈한 비주얼과 심장을 저격하는 부드러운 목소리에 관객들은 술렁이기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eloRomance'


이어 형 김민석은 동생의 노래를 이어받아 원곡 가수의 클래스를 보여줬다.


그의 트레이드마크인 얼굴 표정 하나 안 바뀌고 고음 지르기는 오늘도 등장해 관객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둘의 목소리는 하나가 됐다. 형제답게 그 케미는 찰떡궁합이었다.


연습을 많이 한 탓인지 형제인 탓인지 둘은 한 치의 오차 없는 완벽한 하모니를 보이며 관객들에게 '귀르가즘'을 선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att_wooseok'


한편 '선물', '욕심'등 히트곡을 보유하며 음원 최강자로 자리 잡은 김민석과 OCN '보이스 2',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 시즌 2와 시즌 3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는 김우석이 친형제인 것이 알려지면서 화제를 모았다.


각자의 분야에서 자신만의 꽃길을 걸어가고 있는 이들이 앞으로 어떤 활발한 활동을 펼치게 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YouTube 'MeloRomanc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