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광의 도가니" 아시아 투어 대만 공연 성공적으로 마친 글로벌 걸그룹 에이핑크

인사이트사진 제공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걸그룹 에이핑크(Apink)가 대만에서의 아시아 투어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글로벌 걸그룹의 위상을 입증했다.


지난달 29일 오후 6시(현지 시간) 에이핑크는 '2018 Apink Asia Tour(2018 에이핑크 아시아 투어)'의 세 번째 개최지인 대만 NTU Sprots Center(NTU 스포츠 센터)에서 공연을 열었다.


이날 약 2000명의 현지 팬들이 붐빈 공연장에 에이핑크가 등장하자 객석에서는 힘찬 환호가 터져 나왔다. 


에이핑크는 지난 7월 발표해 여전한 저력을 입증했던 곡 '1도 없어'로 공연의 화려한 막을 열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팬들을 열광의 도가니에 빠뜨린 에이핑크 


열정적인 무대를 펼친 에이핑크는 현장에 모인 팬들을 순식간에 열광의 도가니에 빠뜨렸다. 


이어 'FIVE', '내가 설렐 수 있게', 'Remember', 'NoNoNo', 'LUV', 'Mr.Chu' 등의 히트곡 퍼레이드가 이어지며 에이핑크는 팬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관객들은 무대에 한국어 떼창으로 화답해 에이핑크의 뜨거운 현지 인기를 실감케 했다. 


공연 중 에이핑크는 서툴지만 정성스럽게 준비한 현지어로 대만 팬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풍성한 셋리스트로 꾸며진 무대 외에도 에이핑크는 특유의 친화력으로 팬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만들었고, 게임을 진행해 현지 팬들과 한층 더 가까워지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에이핑크는 공연 종료 후 뜨거운 앙코르 세례를 보낸 팬들을 위해 깜짝 이벤트로 하이터치회를 마련, 팬들과 눈을 맞추고 교감을 나눴다. 


에이핑크는 공연을 마친 후 SNS를 통해 "대만 여러분들과 함께, 소중한 추억들을 쌓은 오늘 핑수니들! 눈물 핑-돌게 했던 핑크빛 물결들! 정말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우리 기적 같은 이야기를 함께 만들어가요. Thank You Taiwan PANDA(팬클럽 이름)"라며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다시 한번 전하기도 했다.


한편 '1도 없어'로 또 다른 전성기를 연 에이핑크는 연기, 가요, 광고 분야에서 종횡무진 맹활약하며 독보적 걸그룹의 행보를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