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때문에 국민 실연녀 됐어" 뻥 찬(?) 이용진에 폭풍 디스 랩 쏟아낸 자이언트핑크

인사이트tvN '단내투어 - 죄와 벌'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이용진에게 공개적으로 뻥 차인(?) 자이언트핑크가 디스랩을 선보였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tvN '코미디빅리그-단내투어:죄와 벌'에는 래퍼 자이언트핑크가 깜짝 등장했다.


이날 '신과 함께'를 패러디한 특집 '단내투어'에서는 저승대왕에게 심판을 받는 이용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판관을 맡은 양세형은 "저 자에게 큰 상처를 받고 마음이 아픈 증인을 제가 데려왔습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tvN '단내투어 - 죄와 벌'


양세형의 말이 끝나기 무섭게 자이언트핑크가 머리카락과 눈을 가린 채 등장했다.


자이언트핑크는 "용진씨 하이"라고 인사를 건네더니 "비트 주세요"라며 폭풍 랩을 선보였다.


그는 "너 때문에 난 국민 실연녀가 됐어 나 분명 컬투쇼 나갔는데 나 혼자 생쇼"라며 폭발적인 랩을 했다.


자이언트핑크는 "호감을 표시했을 뿐인데 단독 인터뷰까지 했더라 괜히 오바해 1위 찍고 멋있는 척 다 가졌네"라며 이용진을 디스했다.


인사이트tvN '단내투어 - 죄와 벌'


"여친 있는 거까진 궁금하지 않았다고 난 네 이름처럼 이용되고 버려진걸"이라는 가사에서는 자이언트핑크의 울분(?)이 느껴졌다.


자이언트핑크 등장에 깜짝 놀란 이용진은 랩 무대 내내 얼굴을 가리고 고개를 푹 숙이며 당황한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랩 무대가 끝난 후 저승대왕이 왜 호감을 밝혔냐고 묻자 자이언트핑크는 "제가 좀 멸치상을 좋아해요"라며 이용진을 놀렸다.


깜짝 등장으로 모두를 즐겁게 한 자이언트핑크는 "예쁜 사랑 했으면 좋겠습니다"라며 훈훈하게 이용진의 연애를 응원한 뒤 퇴장했다.


Naver TV '코미디빅리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