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엄마 "쌈디보다 기안84가 사윗감으로 마음에 들어"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박나래의 어머니가 딸의 '썸남' 쌈디와 기안84 중 마음에 드는 사윗감을 정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함께 식사를 하며 대화를 나누는 박나래와 어머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는 "쌈디 부모님이 나 마음에 들어 하시는 거 봤느냐"라고 물었다.


박나래의 어머니는 "그냥 하는 소리겠지"라며 "래퍼는 오래 못하지 않느냐"고 쌈디에 대한 생각을 간접적으로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이어 박나래가 기안84가 더 나은 것 같냐고 묻자 "네 맘에 들어야지"라며 대답을 회피했다.


어머니의 속마음을 알아챈 박나래가 "둘 다 별로야?"라고 직접적으로 묻자 어머니는 "사윗감으로는 조금···"이라고 얼버무려 폭소를 자아냈다.


영상을 본 기안84는 "어머니가 안정적인 직업을 좋아하시는 것 같다"며 "저도 돈 나쁘지 않게 번다"고 어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그러나 박나래의 어머니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기안이가 더 나은 것 같다"며 "듬직하고 순해 보인다"고 기안84를 선택했다.


쌈디에 대해서는 "직접 보질 못해서 잘 모르겠다"고 솔직하게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박나래 어머니의 선택이 박나래, 쌈디 그리고 기안84의 '썸각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앞으로의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Naver TV '나 혼자 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