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 폭발한 멤버들 사이에서 홀로 '정신줄'(?) 잡고 있는 방탄 슈가

인사이트Twitter 'FallonTonight'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방탄소년단의 '슙기력' 슈가가 흥 넘치는 멤버들 사이 돋보이는 차분함을 과시했다.


25일(현지 시간)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유명 토크쇼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에 출연했다.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은 배우 겸 코미디언인 지미 팰런이 진행하는 미국 NBC 채널의 유명 심야 토크쇼로, NBC 대표 프로그램 중 하나다.


이날 방송에서 토크를 나누던 방탄소년단은 주체할 수 없는 흥을 과시하며 지미 팰런과 함께 한바탕 춤판을 벌였다.



이 와중에 눈길을 사로잡은 이는 다름 아닌 '슙기력'(슈가+무기력) 슈가였다.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춤을 출 만큼 신난 멤버들 사이에서 슈가는 유일하게 이성의 끈을 놓지 않고 차분한 모습을 유지하고 있는 모습이다. 


슈가의 놀랍도록 차분한 모습에 팬들은 "핵인싸사이에 끼어있는 아싸 같다", "역시 주목받는 법을 안다", "사실 슈가가 흥 타는 순간 따라올 자가 없다"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지미 팰런과의 토크에서 유엔 정기총회 기간 뉴욕에서 열린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 행사에 참석해 연설을 진행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연설을 통해 전달하고 싶었던 메시지, 뉴욕에 와서 무엇을 했는지, 앞으로의 목표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인사이트Twitter 'FallonTonight'


인사이트Twitter 'BTS_tw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