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고은이 남편에게 진짜 '사랑'받는단 걸 보여주는 증거 5가지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이른바 '결혼 장려 커플'이라 불리는 잉꼬부부가 있다.


최근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 중인 배우 한고은이 남편 신영수의 사랑을 듬뿍 받는 모습으로 부러움을 사고 있다.


남편을 만나면서 자신이 견뎌왔던 날들에 대한 보상을 받는 것 같다는 한고은과 그런 아내 옆을 영원히 지키고 싶다는 신영수.


한고인이 신영수에게 '진짜배기' 사랑을 받고 있다는 증거 5가지를 모아봤으니 함께 만나보자.


1. 아내와 함께한 추억을 적은 메모가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신영수의 휴대전화 메모장에는 첫 만남부터 첫 키스 등 한고은과의 모든 추억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아내에 관한 것이라면 단 하나라도 놓치지 않겠다는 열렬한 사랑이 돋보인다.


2. 구내식당 점심 메뉴 등 일상을 늘 공유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신영수는 4년간 1,000장이 넘는 구내식당 점심 메뉴 사진을 한고은에게 보내왔다.


이유는 간단하다. 회사 생활을 해 본 적 없는 한고은이 이를 흥미로워했기 때문.


그의 동료들은 "솔직히 두 달하고 그만할 줄 알았는데 4년 동안 매일매일 찍더라"라며 끈질긴 정성에 혀를 내둘렀다.


3. 운전 연습을 시켜줄 때도 절대 화를 내지 않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부부간 금기시된다는 '운전 연습'의 불문율도 한고은, 신영수에게는 빗겨나갔다.


신영수는 한고은의 서툰 운전에도 짜증 한 번 내지 않고 "한 번만 더 해보자", "너무 잘했다. 거의 다 왔어"라며 자상한 말을 반복했다.


4. 든든한 버팀목이자 가장 역할을 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한고은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이 사람을 만나서 너무 행복해서 세상에서 죽는 게 제일 두려울 정도다"라고 털어놨다.


신영수는 늘 불안에 떨던 한고은을 위해 버팀목을 자처했다.


그는 "힘든 일은 서로 나눈다고 하지만 그것도 나누기 싫은 게 남편의 마음이다"라며 든든한 모습을 보였다.


5. 아내가 만들어준 음식은 무엇이든 맛있게 먹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한고은이 어떤 음식을 해주든 신영수는 그냥 먹는 법이 없다.


그는 설익은 밥이나 허술한 안주를 먹을 때도 "나는 진짜 평생 먹을 수 있어", "(맛있어서) 어이가 없어"라며 열렬한 반응을 보였다.


신영수의 끝없는 칭찬 덕에 한고은은 '내가 괜찮은 사람이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