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디라고 있다···" 나래에게 생긴 '뉴 썸남' 얘기하며 슬퍼하는 기안84

인사이트MBC '나혼자 산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기안84가 박나래에 섭섭한 마음을 드러내며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14일 방송된 MBC '나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작품 조사를 위해 하하와 별 부부를 만난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하하와 별 부부는 이야기를 나누던 중 자연스레 박나래와 기안 84의 썸 관계에 대해 질문했다.


기안84는 질문을 받자마자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혼자 산다'


그는 아무 감정이 없냐는 별의 말에 "이젠 다른 남자가...쌈디라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별이 "왜 울 것 같이 그러냐"고 하자 그는 애써 괜찮은(?) 표정을 지어보였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바라보던 박나래와 쌈디는 폭소하며 민망함을 감추지 못했다.


썸녀가 떠난(?) 남자의 정석을 보여준 기안84에 시청자들은 응원의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혼자 산다'


Naver TV '나혼자 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