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승리의 야심작 'YG전자'에 출연하는 '손나은·제니·선미'

인사이트넷플릭스 'YG전자'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YG엔터테인먼트의 실세(?) 승리의 야심작 'YG전자'가 베일을 벗었다.


14일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기업 넷플릭스(Netflix)는 빅뱅 승리가 주연을 맡은 리얼 시트콤 'YG전자'의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승리에 대해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놓는 일명 'A급' 여자 아이돌의 짧은 인터뷰가 담겼다.


가장 먼저 소속사 후배 블랙핑크 제니는 "승리 오빠는 약간 부담스러운 선배님"이라며 어렵사리 입을 열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YG전자'


같은 멤버 지수와 리사 역시 "유독 불편하게 하시는 것 같다", "이거 회장님께 허락받고 하는 거냐"라며 못 미덥다는 반응을 보였다.


과묵하기로 소문난 에이핑크 손나은까지 나서 "사실 별로 마주치고 싶지는 않았다"라며 말끝을 흐렸다.


승리와 데뷔 시절부터 알고 지내온 원더걸스 출신 선미는 누구보다 과감히 제 생각을 드러냈다.


그는 "예전부터 승리 조심하라고 선배들이 항상 얘기하셨거든요"라며 "특히 여자 선배들이"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YG전자'


자칭 '위대한 승츠비' 승리는 여자 아이돌의 혹평(?)을 딛고 YG엔터테인먼트에서 입지를 다질 수 있을까.


'YG전자'는 하루아침에 기피 일 순위 부서인 'YG전략자료본부'로 좌천된 승리가 위기의 회사를 살려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승리와 YG엔터테인먼트에서 한솥밥을 먹고 있는 방송인 유병재, 젝스키스 이재진, 배우 손세빈 등이 함께 출연한다.


Mnet '음악의 신'에서 특유의 'B급' 콘텐츠를 선보였던 박준수 PD가 연출을 맡았다. 오는 10월 5일 넷플릭스에서 단독 공개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YG전자'


Naver TV 'Netflix 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