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 디스하는 글에 '좋아요' 누르며 폭풍 공감한 소녀시대 효연

인사이트Instagram 'watasiwahyo'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그룹 소녀시대 멤버 효연이 한 팬이 작성한 쓴소리 담긴 댓글에 '좋아요'를 눌렀다.


지난 13일 효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녀시대 OH! GG' 사진을 게재했다.


새로운 유닛 활동을 시작하는 태연, 윤아와 함께 찍은 사진이었다.


그리고 해당 게시글에는 한 팬이 작성한 장문의 댓글이 올라왔다.


인사이트Instagram 'watasiwahyo'


댓글 작성자는 "음원 공개 3일 만에 멜론 음원 순위 10위권 밖으로 밀렸다. 자화자찬할 때가 아니다"며 현 소녀시대 상황을 지적했다.


이어 "다른 가수들은 음원 내는 동시에 홍보, 마케팅 시작하는데 SM은 소시 홍보도 안 한다"며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쓴소리를 이어갔다.


계속해서 "오랜만에 소시 나온다고 화제성 발로 초반에 음원 순위 올랐다가 음악방송 안 하고 예능, 안무 영상 등 아무 화제성이 없으니 음원 망하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좀 심각하게 생각해라 뮤비만 흥하면 뭐 하냐. 예능, 홍보 좀 열심히 해라"라고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대부분 SM엔터테인먼트를 디스 하는 내용이었다.


인사이트사진=정효경 기자 hyokyung@


인사이트Instagram 'girlsgeneration'


효연은 해당 댓글에 '좋아요'를 눌렀다.


효연이 '좋아요'를 누른 것이 어떤 의도인지는 알 수 없었다. 하지만 효연의 '좋아요'로 이 댓글은 팬들 사이에서 상당한 화제를 모았다.


현재 이 댓글은 삭제된 상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