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우가 '얼빠·반짝팬' 이라고 욕먹는 팬들에게 전한 말

인사이트YouTube 'KFATV (Korea Football Association)'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2018 러시아 월드컵,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을 계기로 부쩍 축구팬을 자처하는 이들이 늘었다.


한국의 축구팬들과 축구선수 이승우가 이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13일 대한축구협회 공식 유튜브 채널 'KFATV'에는 한국 축구팬들과 이승우의 인터뷰가 실린 영상 한 편이 올라왔다.


최근 축구선수들이 아이돌 같은 인기를 얻기 시작하자, 유입된 팬들에게 '얼빠(얼굴을 보고 좋아하는 팬)', '반짝팬(잠시 관심을 가졌다 금방 마음이 식는 팬)', '돌팬(아이돌팬)'이라는 수식어가 붙기 시작했다.


인사이트YouTube 'KFATV (Korea Football Association)'


대한축구협회 측은 영상을 통해 직접 축구팬들에게 '얼빠', '반짝팬', '돌팬'에 대한 생각을 물었다.


한 축구팬은 "선수들을 얼굴로 좋아하는 것도 유입 과정 중 하나"라고 긍정적인 답을 내놨다.


또 다른 팬은 "좋은 팬, 나쁜 팬을 가리기보다는 현재 대표팀에 관심을 가지고 응원하는 분들이 많은 것은 좋은 일"이라고 답했다.


대체로 축구팬들은 얼굴을 보고 좋아하더라도 이로 인해 축구 문화가 발전하면 긍정적이라는 입장.


인사이트YouTube 'KFATV (Korea Football Association)'


동시에 자막에서는 '이제 축구를 보기 시작한 소녀팬도, K리그 골수 아저씨도 함께 응원했습니다. 대한민국을 외치는 순간 우리는 모두 하나입니다'라는 문구가 등장했다.


이승우도 팬들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이승우는 "축구팬분들께 너무 감사드린다는 말씀 전하고 싶다. 저희가 첫 경기, 두 번째 경기 잘 마무리할 수 있었던 이유는 많은 응원과 관심 속에 큰 힘을 받았기 때문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끝까지 응원해주신 분들 너무 감사드리고, 10월에도 같이 만났으면 좋겠다"고 감사함을 드러냈다.


YouTube 'KFATV (Korea Football Associatio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