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연진들에게도 통 크게 '현금 다발' 선물로 준 함소원 시부모님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함소원의 시부모가 '대륙 스타일'의 통 큰 선물로 녹화장을 초토화시켰다.


지난 11일 추석 특집 1탄으로 꾸며진 TV조선 '아내의 맛'에는 홍혜걸 어머니, 정준호 어머니, 진화 아버지, 어머니가 출연했다.


이날 녹화장을 찾은 함소원의 시부모이자 진화의 부모는 출연진들과 인사를 나누며 붉은색 용돈 봉투(홍빠오)를 건넸다.


앞서 중국 시댁에서 함소원을 만났을 때도 꺼냈었던 홍빠오.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함소원의 시아버지는 "돈 많이 버세요", "부자 되세요"라는 덕담과 함께 출연진 모두에게 용돈 봉투를 나눠줬다.


출연진들은 시아버지에게 감사함을 표한 다음 봉투를 오픈했다.


각 봉투에 들은 금액은 8만원. 함소원의 시어머니는 "8은 중국에서 행운을 뜻하는 숫자다"라며 금액의 의미를 설명했다.


상상치 못한 통 큰 용돈에 출연진들은 "많이 넣었다"며 감탄을 표현했다.


한편 이날 함소원의 시부모는 살아 있는 붕어를 가지고 와 중국식 요리를 선보이기도 했다.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Naver TV '아내의 맛'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