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에게 선물주고 싶어 국대 동생들 방 탈탈 털고 다닌 기성용

인사이트Youtube 'KFATV'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한국 축구의 대들보 기성용 선수가 국가 대표팀 숙소를 털고 있는(?) 사연이 소개돼 관심이 집중됐다.


지난 9일 유튜브 채널 'KFATV'엔 국가 대표 축구선수 기성용 선수의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기성용은 그 어느 때보다 분주하게 무언가를 찾는 모습이다.


이윽고 선수들 방문을 열고 안으로 침입해 책상 서랍을 뒤지기 시작했다.


인사이트Youtube 'KFATV'


원하는 물건을 아직 찾지 못해서일까.


마치 탐정이라도 된 듯 기성용은 선수들의 가방이나 쇼핑백을 훑어보기도 했다. 


기성용의 저돌적인 검사에 윤석영 선수는 당황하는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유발했다.


사실 기성용이 국가 대표 선수들의 방을 터는 이유는 팬들을 위해서였다.


인사이트Youtube 'KFATV'


이는 작은 이벤트의 일환으로 팬들의 응원에 보답하고자 선수들의 개인 소장 물건을 제공하려는 이유에서다. 이벤트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영상이 공개되자 축구팬들은 "기성용 선수 마음이 감동이다", "소장품 받고 싶다", "나는 싸인 한 장이면 돼"라는 다양한 의견을 내놓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내일(11일) 오후 8시 한국 축구대표팀은 경기도 수원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칠레와 친선경기를 갖는다.


강호 코스타리카를 꺾은 한국 축구대표팀이 피파랭킹 12위 칠레의 골문을 열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Youtube 'KFATV'


Youtube'KFA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