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는 물건이지만 소혜는…"소혜에 돌직구 날린 가희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가희가 옛 제자 김소혜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강형욱, 가희, 허경환, 청하, 김소혜가 패널로 출연했다.


이날 Mnet '프로듀스 101'에서 선생님이었던 가희와 제자였던 청하, 김소혜가 다시 만나 눈길을 끌었다.


MC 김태균은 "청하, 소혜도 가희 씨랑 인연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가희는 "너무 반가워요"라며 옛 제자들과 만남에 반색했다.


청하 역시 "선생님이 저희랑 촬영을 처음 시작했을 때는 첫째도 안 낳았을 때"라며 오랜만의 만남에 반가움을 드러냈다.


신동엽은 "대견하고 뿌듯하겠다"며 사제의 재회를 축하했다.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그러자 가희는 "청하는 오디션 나올 때부터 '쟤는 물건이다' 싶었다. 남다른 포스가 있었다"고 칭찬을 늘어놨다.


이어 가희는 "근데 소혜는…"이라며 말을 다 잇지 못했다.


가희의 말에 신동엽은 "소혜가 알아서 자기 갈 길 찾아가고 있다"며 재치 있게 대처해 웃음을 유발했다.


인사이트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