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모델 엄마 야노시호 닮아 다리 점점 더 길어지는 추사랑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choosarang_official'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추성훈, 야노시호의 딸 사랑이의 폭풍 성장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30일 사랑이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이제 가을"이라는 글과 함께 사랑이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사진 속 사랑이는 푸르른 잔디 위에 누워 여유를 즐기는 듯 보인다.


편안하게 뻗은 팔다리는 엄마 야노시호를 연상케 한다. 모델처럼 긴 기럭지와 우월한 신체 비율을 뽐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인사이트Instagram 'choosarang_official'


TV 속 마냥 귀엽기만 했던 사랑이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지고 폭풍 성장한 모습이다.


몇 년 사이 훌쩍 자란 모습은 랜섬 삼촌, 이모들에게 뿌듯함까지 안겼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비율 부럽다", "사랑이 언제 이렇게 컸니", "나보다 키 클 듯" 등의 반응을 보이며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사랑이에게 반가움을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appyhawaii'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한편, 사랑이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와 SBS '추블리네가 떴다' 등을 통해 전 국민의 사랑을 받았을 받았다.


최근에는 미국 하와이로 이주해 생활하고 있다.


사랑이의 엄마 시호는 "4월에 하와이로 이주했다"며 "자녀 교육, 가족의 시간, 나의 도전 등 때문"이라고 이주 이유를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