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훈 선배! 저..사실 선배 좋아해요”

via 제보자 정 씨 제공
 

"지훈선배, 저... 사실 선배 좋아해요"

 

노란 종이에 적힌 한 여대생의 고백이 전국 대학가를 술렁이게 하고 있다.

 

제보자 정민혁 씨에 따르면 3일전인 지난달 29일부터 서울대, 경북대, 충남대 등 여러 대학교에 '지훈선배'를 향한 고백이 담긴 쪽지가 붙기 시작했다.

 

강의실, 선반, 휴지통 등 교내 곳곳에 붙은 의문의 종이에 학생들은 궁금증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각종 커뮤니티를 비롯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상에서 종이의 정체에 대한 추측이 오가는 가운데 지난 2000년도에 눈길을 끌었던 '선영아사랑해'와 같은 티저광고일 것이라는 데 의견이 모아지고 있다.

 

이에 누리꾼들은 "괜히 궁금하다", "어느 과 누구의 사랑 이야기냐" 등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via 제보자 정 씨 제공

 

오향주 기자 hjoh@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