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바이' 타고 개막식 등장한 세상 '힙'한 인도네시아 대통령

인사이트KBS1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경기대회(아시안게임) 개막식'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이렇게 힙한 대통령이 또 있을까.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오토바이를 타고 등장해 개막식을 '축제'의 현장으로 만들었다.


18일 오후 9시(현지 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는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경기대회(아시안게임) 개막식이 열렸다.


이날 인도네시아 조코 위도도 (Joko Widodo) 대통령은 까만 오토바이를 타고 영상에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1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경기대회(아시안게임) 개막식'


차에서 내린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검은색 헬멧을 쓰고 거리를 가로지르며 놀라운 묘기를 선보이는 등 재미를 더했다.


그런 와중에도 아이들이 지나가는 신호를 지키는 준법 정신도 선보였다.


영상은 곧바로 개막식 현장으로 이어졌고, 대통령은 오토바이를 탄 채 개막식장을 한바퀴 돈 뒤 헬멧을 벗고 모습을 드러냈다.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나라 역사상 최초로 직선제 정권 교체를 이룬 인물이다.


군인 출신이 아닌 최초의 인도네시아 대통령이기도 해 버락 오바마와도 비교되는 그의 유쾌한 등장에 국내 누리꾼들은 "세상 힙하다"며 보기 좋다는 반응이다.


인사이트KBS1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경기대회(아시안게임) 개막식'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