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유방암 환자 응원하려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 후원하는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이 한국유방건강재단과 함께 핑크리본 캠페인의 일환인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을 진행한다.

인사이트

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


[인사이트] 김민주 기자 = 한국유방건강재단과 아모레퍼시픽이 유방암 초기 환자의 쾌유를 응원하고자 핑크리본 캠페인의 일환인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을 새롭게 시작했다.


올해부터 전개하는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은 유방암 초기 환자에게 필요한 물품을 선물해 빠른 쾌유를 응원하는 캠페인이다.


지난 2000년 한국유방건강재단을 설립한 아모레퍼시픽은 새롭게 전개되는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을 후원해 유방 건강 의식 향상에 대한 의지를 다시 한번 다진다.


또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유방암 초기 환자를 위한 저자극 화장품 및 생활용품을 지원한다.


유방암 환자의 경우 대부분이 항암 치료 과정에서 탈모 증세와 몸이 붓고 무거워지는 외형의 변화를 경험하며 체력 및 면역력 저하로 인해 외부 활동에 제약을 받게 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


한국유방건강재단 박명희 이사는 "유방암 초기 환자의 쾌유와 회복을 응원하는 실질적인 선물을 드리고자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은 전국 유방암 초기 환자와 가족, 지인이 신청 가능하며, 신청 기간은 8월 1일부터 11월 20일까지다.


한국유방건강재단 홈페이지에 사연을 올린 신청자 중 매월 40명을 선정해 비니와 러닝화, 그리고 건강 회복을 응원하는 화장품과 생활용품을 제공한다.


한편 여성과 함께 성장해 온 기업인 아모레퍼시픽은 한국유방건강재단과 함께 18년째 '핑크런'을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도 '핑크리본 힐링캠프', '핑크 투어', '핑크리본 온리유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며 여성의 건강과 웰빙을 위한 사회공헌에 기여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제공 = 아모레퍼시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