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깨끗한나라, 취약계층 청소녀 위해 생리대 '5천팩' 기부

생활용품기업 깨끗한나라가 '생각캠페인'의 일환으로 취약계층 청소녀를 위해 생리대 5천팩을 기부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깨끗한나라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깨끗한 나라가 취약계층 청소녀의 건강권 보호를 위해 앞장섰다.


17일 생활용품기업 깨끗한나라는 더 좋은 생리대를 만들기 위한 '생리대, 각을 세우다(이하 생각)' 캠페인의 일환으로 취약계층 청소녀들에게 생리대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생각캠페인'은 지난 12월에 시작한 소비자 소통 캠페인으로 깨끗한나라가 생리대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공유하고 소비자와 의견을 나누고자 시작했다. 


깨끗한나라는 소비자 생각연구원이 추천한 한국한부모가정사랑회와 동두천시 천사 푸드뱅크에 생리대 총 5천팩을 기부했다.


한국한부모가정사랑회에 전달된 생리대는 저소득 한부모 가정 150세대에게 지원된다.


동두천시 천사 푸드뱅크로 전달된 생리대는 동두천 미혼모 시설인 천사의 집, 두드림 장애인 학교를 비롯해 동두천 일대의 복지관 및 지역 아동센터 14곳으로 배분된다.


이번 생리대 지원 활동은 생각연구모임의 소비자 생각 연구원들이 직접 기부 내용과 기관을 제안했다. 생각연구모임은 생각캠페인의 한 부분으로 다양한 소비자가 참여하고 있다. 


또한 깨끗한나라의 직원과 소비자 생각 연구원은 각 가정에 전달될 제품을 현장에서 포장하는 봉사활동도 펼쳤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와 적극 소통해 더 좋은 생리대를 만들것"이라며 "지역사회 문제에 관심을 갖고 다양한 지원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인 책임을 충실히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깨끗한나라는 생리대를 제대로 이해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생리대 만들기', '생리대 성분 읽기' 등으로 구성된 소비자 생각모임을 4차례에 걸쳐 진행해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