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취약계층 청소년 위해 1년치 생리대 1만 9200팩 기부한 여성용품 기업

여성용품 전문기업 내츄럴코리아는 경제 사정이 어려운 여성 청소년을 위해 1만 9,200팩을 후원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내츄럴코리아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내츄럴코리아가 취약계층 여성 청소년을 위해 생리대를 후원한다.


지난 13일 여성용품 전문기업 내츄럴코리아는 취약계층 여성 청소년을 위한 '희망의 핑크박스'를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내츄럴코리아와 대한적십자가 함께하는 '희망의 핑크박스'는 경제적 여건이 어려워 위생용품 구입에 곤란을 겪고 있는 여성 청소년에게 생리대를 전달하는 캠페인이다.


내츄럴코리아는 두 차례에 걸쳐 생리대 1만 9,200팩을 후원할 예정이며 먼저 9,600팩을 1차분으로 전달했다. 1만 9,200팩은 여성 청소년 400명 기준으로 1년간 사용 가능한 양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내츄럴코리아 


이번 내츄럴코리아의 후원으로 서울 북부지역 7개구(광진구, 동대문구, 성북구, 중랑구, 노원구, 강북구, 도봉구)의 여학생들이 1년분의 생리대를 지원받게 된다.


특히 내츄럴코리아가 지원하는 '내츄럴 코튼 생리대'는 생리대 최초로 '국회 보건복지 위원장상'을 수상한 이력이 있다. 해당 제품은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과 자존감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017년부터 현재까지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의 '씀씀이가 바른기업' 캠페인에 참여해온 내츄럴코리아는 매월 꾸준한 후원으로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희망의 핑크박스' 캠페인으로 내츄럴코리아는 기업의 사회 환원을 통한 지역사회 복지 증진 활동에 한 층 더 앞장서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