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애 처음 '피자' 맛보고 홀딱 반해 식욕 폭발한 '세젤귀' 벤틀리

인사이트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가 태어나 처음 먹은 피자 맛에 홀딱 반했다.


지난 12일 공개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예고편에서는 샘 해밍턴 삼부자의 싱가포르 여행기가 그려졌다.


싱가포르에 나타난 윌리엄과 벤틀리는 들뜬 마음으로 관광지 구경에 나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이어진 식사시간, 장시간 비행으로 입맛이 없을 법도 한데 윌리엄과 벤틀리는 음식 '싹쓸이'에 나섰다.


특히 벤틀리는 이날 난생처음 밀가루 음식인 피자를 맛보게 됐다.


인사이트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아빠 샘 해밍턴이 피자를 건네주자 벤틀리는 손보다 입이 먼저 마중 나왔다.


두 손으로 피자를 잡은 벤틀리는 달콤하고 짭짤한 꿀 소스와 쫀득한 도우의 맛에 휘둥그레 놀란 표정을 지었다.


처음 맛본 피자에 홀딱 반해버린 벤틀리는 미간까지 찌푸리며 피자 한 조각을 몽땅 입안에 구겨 넣어 귀여움을 자아냈다.


Naver TV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