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한 표정연기로 '카리스마' 배윤정 트레이너 '갑분싸'하게 만든 '프듀48' 연습생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A team 엔터테인먼트 소속의 연습생 김초연이 격한 표정연기로 자신의 열정을 분출(?)해 배윤정 트레이너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지난 6일 Mnet '프로듀스 48'에서는 그룹 배틀 평가에 돌입한 연습생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여러 그룹 가운데 미야와키 사쿠라, 김초연 등이 포함된 '너무너무너무' 2조가 많은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았다.


그룹 아이오아이의 곡 '너무너무너무'를 맡게 된 2조는 팀원들의 투표를 통해 김초연을 센터로 세웠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하지만 수업이 시작되고 댄스 트레이너 배윤정은 2조의 안무에 당황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센터 김초연의 과감하면서도 격한 표정 연기가 문제라고 생각했던 것이다.


김초연은 모든 동작과 표정에 최선을 다했지만 그 모습이 조금 부담스럽게 다가왔다. 과한 제스쳐와 표정연기 때문이었다.


두 눈을 동그랗게 뜨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 배윤정은 "부담스러워서 다른 사람에게 눈이 간다"며 김초연의 표정을 지적했다.


배윤정의 지적에 2조는 모두 살아남기 위한 방법을 모색했고 결국 센터를 미야와키 사쿠라로 교체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하지만 최종 평가를 2일 앞둔 상황에서 갑작스러운 센터 교체는 미야와키 사쿠라에게 무리가 됐고 센터 자리는 다시 김초연에게 돌아왔다.


최종 평가를 앞두고 센터가 흔들린 2조는 결국 장원영을 중심으로 한 1조에게 패배하고 말았다.


방송 이후 누리꾼들은 "배윤정을 당황하게 만든 최초의 연습생", "열정이 느껴져서 오히려 호감이 됐다" 등의 댓글로 김초연의 열정에 격한 반응을 보내고 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