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대에서 '스마트폰' 충전하면서 잠들었다가 배터리 '폭발'해 목숨 잃은 남성

인사이트China Press


[인사이트] 황비 기자 = 갑작스러운 스마트폰 폭발로 한 남성이 목숨을 잃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는 말레이시아의 한 남성이 스마트폰을 충전하면서 자던 중 폭발이 일어나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말레이시아에 사는 남성 나즈린 핫산(Nazrin Hassan)은 평소 블랙베리와 화웨이 스마트폰을 사용했다.


인사이트China Press


지난 14일 나즈린은 대부분 사람이 그러하듯 자기 전 스마트폰을 충전기에 연결한 후 잠자리에 들었다.


다음 날, 가족들은 집 안에서 이상한 냄새가 난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불길한 예감에 방문을 연 가족은 뿌연 연기로 가득 찬 방 안에 숨져 있는 나즈란을 발견했다.


방 안은 새까맣게 그슬려 있는 상태였다. 자기 직전 충전기를 꽂았던 스마트폰 때문이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과 소방 당국은 스마트폰의 폭발로 작은 화재가 일어났고, 연기에 질식했거나 폭발로 인한 두부 외상으로 사망했을 것이라 설명했다.


경찰은 "두 대의 휴대전화 중 어떤 것이 원인인지는 아직 밝혀내지 못했다. 하지만 스마트폰을 충전하다 화재가 발생하는 일이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으니 주변에 탈 만한 물건을 두지 않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또 "사건과 관련 있지는 않지만 정품이 아닌 충전기를 사용하는 것도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