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치는 흥으로 '야구장 스타'돼 시구까지 한 한화 광팬 '오키도키 소녀'

인사이트한화이글스 페이스북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넘치는 흥으로 야구장을 초토화시킨 '오키도키 소녀'를 기억하는가.


지코가 직접 인스타에 "오그그 귀여워"라며 영상까지 올렸던 한화이글스 팬 '오키도키 소녀'의 근황이 전해졌다.


지난 4일 한화이글스 공식 페이스북에는 "흥신흥왕 #오키도키소녀 가 이글스파크에서 시구를?!"이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지코의 '오키도키'에 맞춰 열광적으로 응원을 하다 야구장 전광판에 잡혔던 소녀 임가은 양의 모습이 담겨 반가움을 자아낸다.


인사이트한화이글스 페이스북


이날 임가은 양은 '시구'를 하러 다시 이글스파크를 찾았다.


앞서 임가은 양은 한화이글스를 응원하는 많은 팬들 사이에서 단연 독보적인 응원 스킬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당시 임가은 양은 동생과 함께 야구장을 찾았다가 전광판에 잡히며 넘치는 끼로 누리꾼들의 찬사를 받았다.


비글미 넘치는 임가은 양의 표정과 제스쳐도 화제를 모았지만, 누나의 열렬한 응원이 부끄러운 듯 고개를 돌린 동생의 모습에 '현실남매'라 불리며 큰 화제를 모았다.


인사이트한화이글스 페이스북


한화이글스의 초대로 시구에 나선 임가은 양은 완벽한 시구를 선보여 박수갈채를 받았다.


임가은 양은 시구를 끝내고 들어가는 길에도 지코의 표정을 똑같이 묘사하며 비글미 넘치는 모습을 보여 흥을 돋우게 했다.


이어 임가은 양은 특별 이벤트로 치어리더들 사이에서 춤을 추며 자신의 끼를 방출했다.


현재 임가은 양은 한화이글스의 치어리더를 꿈꾸고 있다고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한화이글스 페이스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