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한국도 오르나?" ···미국 스타벅스 '또' 커피 가격 '기습 인상'

미국 스타벅스가 커피 가격을 기습 인상한 가운데 스타벅스 코리아도 가격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예측이 나온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지금도 비싼데 또 커피값이 오를까 무섭다"


직장인 A(27) 씨는 점심시간이나 미팅 때 회사 사무실 근처 스타벅스 매장을 애용한다.


그는 "일주일에 두 번은 가는 것 같다"며 "후배들 커피까지 사주면 한 달에 20만원은 거뜬히 넘어간다"고 토로했다.


그런 가운데 미국 스타벅스가 커피 가격을 또 올려 한국도 가격이 인상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제공 = A씨


한국 스타벅스는 지난 2014년 이후 4년째 가격을 동결 중이라 이런 소문에 힘을 더한다.


지난 7일(현지 시간) 미국 스타벅스는 지난 5일부터 전국 대부분 매장에서 레귤러 드립 커피 가격을 10~20센트(한화 약 107원~215원) 인상했다고 밝혔다.


20센트(한화 약 215원)가 올랐다고 가정했을 때, 미 전역에서 톨(tall) 사이즈는 2달러(한화 약 2150원), 그란데(grande) 사이즈는 2달러 30센트(한화 약 2480원)로 오른 셈이다.


다만 라떼, 아이스커피 등 다른 음료의 가격은 그대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미국 스타벅스는 지난해에도 가격을 1~2%가량 인상한 바 있다. 리서치 업체 AB 번스타인(AB Bernstein)은 스타벅스의 연평균 인상률이 1.7%가량으로 물가 상승률과 비슷하다고 분석했다.


미국 스타벅스 측은 실제 "동업종의 가격 인상분과 함께 최고 2.4%인 외식 가격 상승률을 감안해서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추세에 빗대어 스타벅스 코리아 역시 최저임금 인상 여파로 커피 가격이 인상될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이다.


이미 1000개의 점포를 넘어선 스타벅스 코리아는 인건비 및 원자재 상승으로 인해 가격 인상이 불가피할 것이라는 게 업계의 시각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스타벅스


올 초 스타벅스는 "아직까지 가격 인상 계획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는 10일 스타벅스 관계자에게 향후 가격 인상에 대한 계획이 있는지 다시금 물었다. 스타벅스 측은 "인상과 관련해 검토하고 있는 바가 없다"고 못 박았다.


스타벅스코리아에서 가격인상과 관련해 전혀 계획이 없다고 밝혔지만 업계의 추측은 계속되고 있는 상황.


인건비 및 임대료 상승에 편승해 스타벅스 코리아가 가격 인상이라는 칼을 빼들지 귀추가 주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