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유니세프 친선대사 故 앙드레 김 '회고 패션쇼' 열린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한국 유니세프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한국 유니세프 친선대사 디자이너 故 앙드레 김을 회고하는 패션쇼가 열린다.


28일 한국 유니세프는 친선대사로 활동한 디자이너 故 앙드레 김을 회고하는 패션쇼가 오는 30일 용산 아이파크몰 이벤트 스페이스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故 앙드레 김 '회고 패션쇼' 행사는 슈퍼모델 수상자 모임 아름회가 주최하고 기획사 마하나임 라이브가 주관한다.


살아 생전에 자신의 명성과 재능을 지구촌 어린이를 위해 아낌없이 기부한 故 앙드레 김의 숭고한 뜻을 되살려 패션쇼 관람객들이 유니세프 후원에 동참하도록 독려한다는 취지를 담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한국 유니세프


한국의 대표적인 패션 디자이너였던 故 앙드레김은 1994년부터 2010년 별세하기 전까지 15차례의 자선패션쇼를 비롯해 자선바자를 위한 의상 기증, 광고모델료와 디자인료 기부 등으로 10억원 이상의 기금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했다.


개인적으로도 기부를 계속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1억원 이상을 기부한 고액 후원자 모임 '아너스클럽'의 3번째 회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생전에 故 앙드레 김은 "디자이너로서 유니세프 사업에 보탬이 되어서 정말 보람 있었다"며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오랜 시간 신뢰를 쌓으며 함께한 가장 소중하고 자랑스러운 인연"이라고 한국 유니세프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은 "이번 행사가 앙드레 김 친선대사의 사랑과 나눔의 삶을 되새기며 지구촌 어린이에게 더 밝은 희망의 빛을 선사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한국 유니세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